2019년 성장유망중소기업 19개사 선정

도내 대표기업 육성, 융자지원·컨설팅 등 2년간 혜택지원
이정욱 기자
natimes@naver.com | 2019-08-01 17:15:57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제주특별자치도


2019년 성장유망중소기업에 19개 업체가 선정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일 성장 잠재력이 높은 중소기업을 제주 대표 기업으로 육성하는 2019년 성장유망중소기업에 신규 9개, 재선정 10개 업체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성장유망중소기업 지원사업’은 기술·경영·판매력이 우수하고 사회적 공헌을 실천하는 중소기업을 선정해 지역경제를 선도할 제주의 대표기업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선정은 지난 5월 한 달 간 공모에 참가한 총 23개 기업을 대상으로 제주신용보증재단 현지실사와 1차 평가를 진행하고, 지난 7월 30일 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했다.

신규업체는 분야별로 제조업 3곳, 서비스업 2곳, 건설업 1곳, 유통업 1곳, 운수업 1곳, 임대업 1곳 등 9개사이며, 재선정된 10개 업체는 제조업 4곳, 서비스업 4곳 유통업 2곳 등이다.

신규 선정업체는 제이비엘 두잉 대한축산유통 농업회사법인제주클린산업 대창건설 아일랜드스토리 제주엔젤렌트카 브랜딩포커스 한올사업 등이다.

이에 따라 업체들은 경영안정지원자금 융자지원, 중소기업육성자금 우대금리 적용, 신용보증 수수료 인하, 기술·경영·마케팅 컨설팅 및 해외 박람회 참관, 재산세 감면 등 행정적, 재정적 인센티브를 2년 간 지원받게 된다.

손영준 도 일자리경제통상국장은 “성장유망중소기업 선정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경제성장을 주도하는 제주의 대표기업으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2006년부터 시행해 온 성장유망중소기업 지원 사업은 작년까지 총 225개 기업을 선정해 지원을 한 바 있다.

[ⓒ 로컬라이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동영상 뉴스